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며느리 닮은 손주, “나 닮았다”며 버럭한 시아버지

인간관계

by aiinad 2021. 9. 27. 09:54

본문

제 아기가 저 닮은게

화 낼 일인가요?

 

지난 18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제 아기가 저 닮은게 화 낼 일인가요?’라는 제목의 사연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분노를 샀다.
 
사연의 주인공 A씨는 “제가 아는 분(이하 B씨)이 있는데, 그분이 또 저희 시아버님이랑 친하세요. 오늘 시아버님이 그 분을 만나셨대요”라며 글을 시작했다.
 

본인 닮았다며 버럭

A씨의 시아버지를 만난 B씨는 “아이가 다른데는 모르겠고, 며느님 닮아서 눈이 예쁘더라”고 한마디 했다. 손주의 눈이 예쁘다는 칭찬이었음에도 A씨 시아버지는 갑자기 버럭 하며 “아니지. 우리 손주는 나를 쏙 빼닮았다”라며 화를 냈다.
 
이에 A씨는 “객관적으로 봐도 저희 아이는 전체적으로 저를 안닮았지만, 눈 하나는 완전 저랑 판박이에요. 이거는 모든 주변인들이 하는 말이기도 합니다”라며 “그런데도 아버님은 손주는 완전 본인 쏙 뺏다고, 피는 못속인다고 화를 내셨다네요? 손주가 며느리 닮은게 화낼 일인가요? 어이가 없어서 글 올려봤어요..”라며 의견을 구했다.
 

누리꾼, "그러려니 하세요"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원래 시부모들은 손주가 며느리 닮았다는 걸 인정 안 하려고 함. 우리 시모도 나 닮은 아이 시모 혼자 본인 아들 어릴 때랑 똑같다고 우김”, “애가 이쁜가봐요. 그냥 우리 애가 예뻐서 그러려니 하세요. 저렇게 우기시는 분들은 뭔소릴 해도 화내요”, “못생기거나 못된것만 며느리 닮은거지” 등의 조언을 해주었다.

 

 


사진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GIPHY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