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남자의 뇌에는 6초마다 ‘이것’ 생각하는 세포 존재

성&사랑

by aiinad 2021. 5. 3. 17:49

본문

세포가 남자로 하여금 주기적으로 떠오르게 만드는 것

사진= giphy

남성의 성적 욕구가 여성보다
훨씬 강할 수밖에 없는 이유

남자의 뇌 속에는 약 6초마다 한 번씩 무언가를 떠올리게 하는 세포가 있다고 밝혀져 이목을 모으고 있다. 이 세포가 남자로 하여금 주기적으로 떠오르게 만드는 것은 바로 섹스.
 
과거 영국 데일리메일은 영국에서 진행됐던 한 실험을 소개하며, 남성의 성적 욕구가 여성보다 훨씬 강할 수밖에 없는 이유에 대해 전했던 바 있다.

인간의 성적 행동을 알아보기 위해

사진= 유튜브 'Bio-Rad Explorer'

수컷은 암컷이 가지고 있지 않은
한 쌍의 뇌세포를 더 갖고 있다

영국 유니버시티 대학 런던 연구팀은 실험을 위해 뇌과학 연구에서 자주 사용하는 예쁜꼬마선충을 여러 상황에서 훈련 시켜 생물학적으로 인간의 성적 행동을 알아보기로 했다. 예쁜꼬마선충은 생물학적으로 인간과 매우 흡사한 점이 많은 것으로 알려져 연구에서 많이 사용된다. 암컷, 수컷이 아닌 자웅동체다.
 
연구팀은 앞서 예쁜꼬마선충의 수컷은 암컷이 가지고 있지 않은 한 쌍의 뇌세포를 더 갖고 있다는 것이 밝혀진 바 있다. ‘MCms’라는 이 세포는 성욕과 깊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수컷들은 암컷과 달리

사진= 유튜브 'Bio-Rad Explorer'

소금기에 몰려들어
줄지어 선 모습

이후 연구팀은 예쁜꼬마선충을 소금기와 배고픔을 연관시키도록 훈련을 시켰다. 훈련이 완료된 후, 소금기 있는 실험용 샬레에 선충을 놓았다. 그 결과, 암수 모두 소금기에서 벗어나려는 모습을 보였다.
 
반면, 연구팀은 다른 예쁜꼬마선충 집단에게는 소금기를 배고픔과 섹스에 연관시키도록 훈련을 진행했다. 그 결과, 암컷들은 소금기에서 벗어나려고 했고, 수컷들은 암컷과 달리 소금기에 몰려들어 줄지어 선 모습을 나타냈다.

해당 세포를 제거한 후에는

사진= 유튜브 'Bio-Rad Explorer'

세포가 수컷으로 하여금
섹스를 먹는 것보다 우선시하게 했다

또다시 연구진은 선충 수컷에게서 MCms 세포를 제거한 다음 동일한 방식의 실험을 진행했다. 그러자 세포를 제거하기 전에는 소금기에 몰려들었던 것과 달리 해당 세포를 제거한 후에는 암컷과 마찬가지로 소금기에서 벗어나는 형태를 보였다.
 
연구팀은 이를 통해 해당 세포가 수컷으로 하여금 섹스를 먹는 것보다 우선시하게 했다는 결론을 얻었다.
 
또한, 연구팀은 이번 연구가 비록 작은 벌레를 통해 진행됐지만, 예쁜꼬마선충이 생물학적으로 인간과 매우 흡사하기에 인간의 성적 행동을 설명하는 데에도 적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