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이별 후에도 잊히지 않는‘전 애인 유형’ 5가지

성&사랑

by aiinad 2021. 4. 30. 13:49

본문

이별 후에도 잊히지 않는 전 연인

사진=드라마 '알 수도 있는 사람'
사진= 드라마 '쌈마이웨이'

때때로 전 연인이
선명하게 생각날 때가 있다

어떤 형태로라도 이별은 슬픈 법이다. 이별 직후 전 연인을 잊기 위해 한참 마음고생을 하고 나면 어느 순간 이별이 덤덤하게 다가오기 마련이다. 시간이 흐를수록 슬픔도, 아픔도 사라지고 희미해진다하지만 때때로 전 연인이 선명하게 생각날 때가 있다. 이럴 때는 추억에 잠기기도, 괜한 기분에 울컥하기도 한다.

이별 후에도 잊히지 않는 전 연인의 유형을 알아보자.

 

지인이 많이 겹치는 사람

사진= 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

어쩔 수 없이 그 사람의 소식을
전해 들을 수밖에 없다

더 이상 전 연인의 소식을 듣고 싶지 않은데, 함께 아는 사람이 많은 경우에는 어쩔 수 없이 그 사람의 소식을 전해 들을 수밖에 없다. 함께 모임에서 쌓은 추억도 많은데 더 이상은 그때처럼 행복하게 모임에 참석할 수 없다는 사실도 답답하기만 하다. 또 한편으로는 지인들을 통해서라도 우연히 만나고 싶은 마음도 공존하는 아주 복잡한 기분이다.

 

좋아하는 음식이 같았던 사람

사진= 드라마 '식샤를합시다2'

좋아하는 음식을 먹을 때마다
전 애인이 생각난다

좋아하면 서로 닮는다더니 어느새 식성까지 닮아있었던 우리. 헤어지고 나니 좋아하는 음식을 먹을 때마다 전 애인이 생각난다. 게다가 함께 자주 갔던 맛집은 갈 때마다 그 사람과의 추엇이 떠오른다. 음식을 먹을 때마다 잘 지내나?”라는 생각이 들어 마음이 찝찝하다.

 

내가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준 사람

사진= 드라마 '나의 아저씨'

성장시켜준 연인은
생각할수록 고마운 사람

내 인생의 터닝포인트로 꼽을 수 있을 만큼 나를 변화시킨 전 연인은 오래도록 기억에 남기 마련이다. 특히 외모뿐만 아니라, 생활습관이나 마음가짐 같은 내면을 성장시켜준 연인은 생각할수록 고마운 사람이다. , 변한 내 모습으로 좋은 일이 생길 때마다 그 사람이 생각날 수밖에 없다.

 

약속을 많이 했던 사람

사진= 드라마 '남자친구'

미래에 대해 이야기 할 때마다
그 사람도 생각이 난다

한창 사랑이 가득했던 연인사이에는 미래에 대한 약속을 많이 하기 마련이다. “함께 여행 가자”, “다음엔 맛있는 식당에 가자”, “영원히 사랑하자”, “꼭 결혼하자처럼 반드시 이뤄질 것만 같은 약속들이었는데. 결국, 헤어짐과 동시에 물거품이 되어버렸다. 함께 가기로 했던 식당이나, 여행지, 미래에 대해 이야기 할 때마다 약속들이 떠오르면서 그 사람도 생각이 난다.

 

함께 찍은 사진이 많은 사람

사진= 수영 인스타그램

여기저기 곳곳에서
사진들이 계속 발견된다

우연히 사진첩을 보다가 발견한 수 많은 사진들. 전 연인과의 추억들을 고스란히 담고 있어 볼 때마다 더욱 마음이 아프다. 전 연인을 잊기 위해 사진들을 지워보지만 여기저기 곳곳에서 사진들이 계속 발견된다면 참 행복했는데 추억에 잠기면서 더더욱 연인이 잊히지 않는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